공지사항

(복음묵상) 사순 제3주간 월요일 (2021.03.08) 앎

procurator 0 399 2021.03.08 10:08

사순 3주간 월요일 (2021.03.08)

 

앎이 우리를 속일 있습니다. 안다고 자부하는 것은 하나의 교만일 있습니다. 예수님을 안다고 자부하던 고향 사람들은 주님을 맞아들이지 않았습니다. 배척했습니다. 심지어 벼랑에서 떨어뜨려 죽이려까지 하였습니다. 우리 역시 마찬가지입니다. 예수님을 알고 있다고 여길 그때부터 주님을 배척할 있습니다. 너무 알고 있다고 여기면서부터 예수님을 무시할 있습니다.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말한다. 어떠한 예언자도 자기 고향에서는 환영을 받지 못한다”(루카 4,24). 


1독서에 등장하는 이방인 장군 나아만처럼 무지한 겸손한 사람만이 주님을 모실 있습니다. 성령의 씻음으로 오늘 우리 자신을 주님께 내어드립시다. 우리 머리로는 담을 없는 주님이 당신 품에 우리를 안아달라고 청합시다. 무지한 우리를 주님은 품에 안으십니다. 그리고 이렇게 기도합니다. 


주님, 무지한 저를 받으소서. 그러면 제가 당신 지혜로 당신을 모실 있나이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023년 선교 탁상달력' 발송작업 procurator 2022.11.18 95
(복음묵상)성주간 화요일(2021.03.30) 어디로 가길 원하시나이까? procurator 2021.03.30 449
(복음묵상)성주간 월요일(2021.03.29) 눈물의 향유 procurator 2021.03.29 349
(복음묵상)사순 제4주간 토요일(2021.03.20) 있어야 할 자리 procurator 2021.03.20 365
(복음묵상)사순 제4주간 수요일(2021.03.17) 위로 procurator 2021.03.17 380
(복음묵상) 사순 제3주간 토요일(2021.03.13) 겸손과 위선 procurator 2021.03.13 408
(복음묵상) 사순 제3주간 금요일(2021.03.12) 사랑은 동사다 procurator 2021.03.12 423
(복음묵상) 사순 제3주간 목요일(2021.03.11) 사탄아, 나에게서 떠나라 procurator 2021.03.11 520
(복음묵상) 사순 제3주간 수요일(2021.03.10) 십자가의 사랑 procurator 2021.03.10 385
(복음묵상) 사순 제3주간 화요일 (2021.03.09) 하느님의 자비와 용서 procurator 2021.03.09 379
열람중 (복음묵상) 사순 제3주간 월요일 (2021.03.08) 앎 procurator 2021.03.08 400
사순 제3주일(2021.03.07) 영적인 성전 procurator 2021.03.07 522
129 '2023년 선교 탁상달력' 발송작업 procurator 2022.11.18 95
128 2022년 가을 왜관 수도원 선교후원회 초대피정 procurator 2022.09.16 142
127 전교주일: 민족들의 복음화를 위한 미사 (2021년 10월 24일) procurator 2021.10.24 454
126 계간지 분도 발송 작업 procurator 2021.10.07 384
125 연중 제21주일 (2021. 08. 22.) procurator 2021.08.22 382
124 사부 성 베네딕도 대축일 (2021.7.10) procurator 2021.07.14 470
123 삼위일체 대축일(2021년 05월 30일) 소성당 미사 procurator 2021.05.30 493
122 깨달음(통달)의 은사와 지혜(슬기)의 은사 procurator 2021.05.22 508
121 의견(경륜)의 선물 procurator 2021.05.21 387
120 굳셈의 선물 procurator 2021.05.20 425
119 지식의 선물 procurator 2021.05.20 414
118 효성의 선물 procurator 2021.05.20 3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