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복음묵상) 사순 제3주간 토요일(2021.03.13) 겸손과 위선

procurator 0 407 2021.03.13 07:39

사순 3주간 토요일(2021.03.13) 겸손과 위선


사람은 똑같을 수는 없습니다. 똑바로 걷다가도 비틀비틀 갈짓자로 걷습니다. 비틀거리다가도 올바로 걷기도 합니다. 우리 본성은 약하다는 것을 깊이 받아들여야 합니다. 이런 사람만이 회개의 길을 걷습니다. 자신은 바르게 걷는다라고 확신하는 사람은 회개가 필요없는 사람입니다. 이런 사람을 두고 주님은위선자라고 질타하십니다.


오늘 복음에서 바리사이들은 의로운 사람이었습니다. 반면 세리는 죄인이었습니다. 겉만 보는 사람의 눈으로는 바리사이들을 좋게 보지만, 세리는 철저히 관심 밖이었습니다. 하느님 눈에는 세리는 의인이요 바리사이는 죄인입니다. 세리는 겸손히 자신의 모습을 주님께 봉헌했지만, 바리사이는 특히 다른 사람과 자신을 비교하며 자기 자랑만 주님이 아니라 자기 자신에게만 뽐냈습니다.


참된 겸손은 다른 사람과 자신을 비교하지 않는 것입니다. 남을 올려다 필요도 남을 내려다 필요도 없음을 마음이 깊이 확신합니다. 다른 사람과 자기 자신을 비교하면 비굴하거나 교만해지기 마련입니다. 비굴함을 겸손이라 착각하는 사람도 많습니다. 이것 역시 위선입니다.


우리는 오로지 하느님 앞에서만 가슴을 치며 이렇게 탄식할 뿐입니다. “, 하느님! 죄인을 불쌍히 여겨 주십시오.”(루카18,1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023년 선교 탁상달력' 발송작업 procurator 2022.11.18 94
(복음묵상)성주간 화요일(2021.03.30) 어디로 가길 원하시나이까? procurator 2021.03.30 449
(복음묵상)성주간 월요일(2021.03.29) 눈물의 향유 procurator 2021.03.29 349
(복음묵상)사순 제4주간 토요일(2021.03.20) 있어야 할 자리 procurator 2021.03.20 365
(복음묵상)사순 제4주간 수요일(2021.03.17) 위로 procurator 2021.03.17 380
열람중 (복음묵상) 사순 제3주간 토요일(2021.03.13) 겸손과 위선 procurator 2021.03.13 408
(복음묵상) 사순 제3주간 금요일(2021.03.12) 사랑은 동사다 procurator 2021.03.12 423
(복음묵상) 사순 제3주간 목요일(2021.03.11) 사탄아, 나에게서 떠나라 procurator 2021.03.11 519
(복음묵상) 사순 제3주간 수요일(2021.03.10) 십자가의 사랑 procurator 2021.03.10 384
(복음묵상) 사순 제3주간 화요일 (2021.03.09) 하느님의 자비와 용서 procurator 2021.03.09 378
(복음묵상) 사순 제3주간 월요일 (2021.03.08) 앎 procurator 2021.03.08 399
사순 제3주일(2021.03.07) 영적인 성전 procurator 2021.03.07 522
129 '2023년 선교 탁상달력' 발송작업 procurator 2022.11.18 94
128 2022년 가을 왜관 수도원 선교후원회 초대피정 procurator 2022.09.16 141
127 전교주일: 민족들의 복음화를 위한 미사 (2021년 10월 24일) procurator 2021.10.24 453
126 계간지 분도 발송 작업 procurator 2021.10.07 384
125 연중 제21주일 (2021. 08. 22.) procurator 2021.08.22 382
124 사부 성 베네딕도 대축일 (2021.7.10) procurator 2021.07.14 470
123 삼위일체 대축일(2021년 05월 30일) 소성당 미사 procurator 2021.05.30 493
122 깨달음(통달)의 은사와 지혜(슬기)의 은사 procurator 2021.05.22 508
121 의견(경륜)의 선물 procurator 2021.05.21 387
120 굳셈의 선물 procurator 2021.05.20 425
119 지식의 선물 procurator 2021.05.20 414
118 효성의 선물 procurator 2021.05.20 3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