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복음묵상)파스카 성삼일 성토요일(2021.04.03) 깊은 침묵

procurator 0 259 04.03 14:01

파스카 성삼일 성토요일(2021.04.03) 깊은 침묵


오늘은 성삼일 둘째 날입니다. 유대인과 교회 전통에서 하루의 시작은 전날 해가 질 때이고 그 끝은 당일 해가 질 때입니다. 그래서 성삼일 첫째 날은 목요일 저녁 만찬 미사(실상 이미 금요일의 시작)부터 금요일 주님 수난 예식(원칙으로는 주님이 돌아가신 오후 3시에 거행)이 끝나며 해가 질 때까지입니다. 날짜 상으로 최후만찬, 겟세마니의 고뇌, 체포, 심문과 고문, 사형선고, 십자가 처형과 죽음, 무덤의 안장이 성금요일 단 하루만에 일어난 것이 됩니다. 그래서 성토요일은 성삼일 둘째 날이고 오늘 해가 질 때 이미 성삼일의 셋째 날인 주님 부활이 시작되는 것입니다. 


성토요일의 주제는 깊은 침묵과 무덤에 계시는 주님입니다. 유다인의 안식일이기에 사람도 올 수 없습니다. 죽음은 말이 없습니다. 그냥 침묵뿐입니다. 수도원 묘지에 갈 때마다 제일 조용한 곳이 무덤이라는 사실을 느낍니다. 주님의 무덤도 고요할 뿐입니다. 오늘 하루 교회에서는 성찬례가 없습니다. 성무일도만 거행할 뿐입니다. 


비가 오는 오늘 마음만은 침묵 속에서 주님의 힘을 느낍니다. 고난과 죽음을 거쳐 이제 생명의 원천이 되실 주님을 고대합니다. 아픔 속에서 기쁨을, 헤어짐 속에서 만남을, 침묵 속에서 외침을 기다립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계간지 분도 발송 작업 procurator 10.07 18
연중 제21주일 (2021. 08. 22.) procurator 08.22 46
사부 성 베네딕도 대축일 (2021.7.10) procurator 07.14 83
삼위일체 대축일(2021년 05월 30일) 소성당 미사 procurator 05.30 203
깨달음(통달)의 은사와 지혜(슬기)의 은사 procurator 05.22 156
의견(경륜)의 선물 procurator 05.21 113
굳셈의 선물 procurator 05.20 120
지식의 선물 procurator 05.20 147
효성의 선물 procurator 05.20 102
경외심의 선물 procurator 05.20 119
열람중 (복음묵상)파스카 성삼일 성토요일(2021.04.03) 깊은 침묵 procurator 04.03 260
(복음묵상)주님 수난 성금요일(2021년 04월 02일) 사랑의 목마름 procurator 04.02 130
126 계간지 분도 발송 작업 procurator 10.07 18
125 연중 제21주일 (2021. 08. 22.) procurator 08.22 46
124 사부 성 베네딕도 대축일 (2021.7.10) procurator 07.14 83
123 삼위일체 대축일(2021년 05월 30일) 소성당 미사 procurator 05.30 203
122 깨달음(통달)의 은사와 지혜(슬기)의 은사 procurator 05.22 156
121 의견(경륜)의 선물 procurator 05.21 113
120 굳셈의 선물 procurator 05.20 120
119 지식의 선물 procurator 05.20 147
118 효성의 선물 procurator 05.20 102
117 경외심의 선물 procurator 05.20 119
열람중 (복음묵상)파스카 성삼일 성토요일(2021.04.03) 깊은 침묵 procurator 04.03 260
115 (복음묵상)주님 수난 성금요일(2021년 04월 02일) 사랑의 목마름 procurator 04.02 130